::: 김포성당 :::

ME

http://www.cakimpo.or.kr


부부라는 하나의 이름으로|나눔방

  • Lv.30홈피지기
  • |조회수 : 260
  • |추천수 : 0
  • |2009-01-16 오후 11:46:11



♤..부부라는 하나의 이름으로..♤

서로 다른 환경에서 나고 자란 두 사람이
가정 이라는 울타리 아래 하나가 되어 살게 됩니다..
부부라는 하나의 이름으로...

가정 이라는 울타리 안에서 우리는 가끔은
아웅 다웅 다투기도 하며 살아 가고 있습니다...

미치도록 사랑했기에 너 아님 안된다는 생각으로
결혼을 하게된 부부도 있을 것이고,
아님 어쩔수 없는 의무감에 하나의 책임 의식에
가정을 일구어 살아 가는 부부도 있을 겁니다...

"부부란" 가장 가까운듯 해도
어찌봄, 가장 어려운 존재 이기도 하지요...

한 평생을 같이 하기로 많은 사람들 앞에
서약을 했고, 그 많은 증인들이 지켜 보는 가운데
우리는 하나에 가정을 지켜 가고 있는 지도 모릅니다...

항상 처음 마음 같지 않은 것이 일상의 일들 이라면
부부간에 사랑도 시간이 흐르다 보면
처음 같은 애틋함과 설레임은 흐려지기도 하겠지요...

어쩔땐 서로에게 마음에 상처를 주는 실수도 하게 되고..
때로는 서로에게서 잠시 라도 벗어 나고 싶을 때도 있을 것이며..
잠시 마음에 방황을 할때두 있을 겁니다...

어느 누구 보다도 서로의 아픔을 잘 알면서도
쉽게 어루 만져 주지 못하며 사는 것이 부부일지도 모릅니다...

하지만, 뒤돌아 보면 항상 그 자리에
서로의 존재는 "정"이라는 의미로 변함 없는
그 모습으로 머물러 있어 주지요...

부부라는 서로에 그 자리는
아름답게 소중한 하나에 의미로 잔잔하게 감싸 안아 주는
그윽한 향기로 다가 서기도 하구요...

부부란, 가장 편한 사이인 만큼
엮으로 생각해 보면 가장 조심스럽게 소중하게 가꾸어 가야 하는
하나에 귀한 의미라고 생각 되어 집니다...

부부란 가정을 일구어 주는 하나에 큰 기둥일 것이며,
부부란 내가 사회 속에 나아가 생활 하는데
든든한 하나에 버팀목이 되어 주기두 할테니까요...

결코 눈에 보이지 않는 무형에 어떤 모습으로
하나의 그림자 같은 존재 일지도 모릅니다.

부부라는 하나의 이름은...
부부라는 하나의 이름으로..
서로를 조금만 더 존중해 주었으면 합니다.

부부라는 하나의 이름으로..
서로를 조금만 더 상대에 입장에서 지켜 보아 주었으면 합니다..

부부라는 하나의 이름으로..
항상 잊지 않고 기억해 주었으면 합니다...

부부라는 이름으로,
서로의 테두리 안에 가두어 두는 사랑이 아닌,
지켜봐 줄수 있는 사랑의 부부였음 합니다...

무엇 보다도 소중한 그 이름으로..
언제 까지나 늘 곁에 머무르며 빛날수 있었으면 합니다..

부부라는 하나의 이름으로.....

<사랑합니다 김포 ME 가족 여러분! 줄거운 하루되세요 ~~^*^>




댓글 0

번호 분류 제목 닉네임 조회수 작성일
교우업체소개
  • 세종기업주식회사
  • 이젠시스템주식회사
  • 위자드
  • 안내문
  • 상록수 주유소

김포성당로고

  • (우 10098) 경기도 김포시 북변로 29-12 천주교 인천교구 김포성당
  • 전화 : 031-983-8811,8815 팩스 : 031-983-8814 이메일 : kimpo@caincheon.or.kr